커뮤니티 봉사상 받아

%ec%bb%a4%eb%ae%a4%eb%8b%88%ed%8b%b0%eb%b4%89%ec%82%ac%ec%83%81

빅토빌 시장은 4일 빅토빌 시청에서 블루컷 산불 피해자들을 위해 봉사한 한인학생들을 치하하고 “커뮤니티 봉사상”을 수여했다. 수상한 학생들은 빅토밸리 지역에서 9학년 ~ 12학년에 재학 중인 학생들이다. 이번 봉사는 빅토밸리 한인상공회의소(회장 김한수)의 여성분과위원회 다이애나 김 위원장이 앞장섰다.